시작페이지로 지정하기
      
2018.9.22 (토)
 
  러브라이프  
  씨네라이프  
  뷰티라이프  
  푸드라이프  
  여행라이프  
  컬처라이프  
  헬스라이프  
핫이슈
재테크  
 
M&A 한온시스템, 중형부품사 최선호주..목표가↑-현대차 [이데일리]
[이데일리 김재은 기자] 현대차증권은 21일 글로벌 3위 부품사 마그나 FP&C 사업을 양수하는 한온시스템(018880)에 대해 목표주가를 기존 1만7000원에서 2만1000원으로 23.5% 상향 조정했다. 투자의견 ‘매수' 유지. 장문수 현대차증권 연구원은 “고객, ...[이데일리]
NH證 "오리온, 中 실적 부진에 목표주가↓" [뉴시스]
【서울=뉴시스】 김정호 기자 = NH투자증권은 21일 오리온에 대해 중국사업의 매출과 이익이 예상보다 부진하다며 투자의견 '중립'을 유지하고 목표주가를 15만원에서 11만원으로 내려잡았다. NH투자증권은 오리온이 3분기에 연결재무 기준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1....[뉴시스]
오리온, 3분기 중국사업 실적부진…목표가↓-NH [이데일리]
[이데일리 이후섭 기자] NH투자증권은 21일 오리온(271560)에 대해 3분기 중국 실적이 기대에 못미칠 것으로 전망하며 목표가를 종전 15만원에서 11만원으로 하향 조정했다. 투자의견은 `중립`을 유지했다.한국희 NH투자증권 연구원은 “오리온의 3분기 매출액은...[이데일리]
두산밥캣, 3Q 실적 개선 전망에 목표가↑-이베스트 [이데일리]
[이데일리 박태진 기자] 이베스트투자증권(078020)은 21일 두산밥캣(241560)에 대해 상반기에 이어 3분기에도 매출 성장 흐름을 이어갈 것이라고 진단했다. 투자의견은 매수(Buy)를 유지하고 목표주가는 4만원에서 4만3000원으로 7.5% 상향 조정했다. ...[이데일리]
롯데하이마트, 하반기 가전 수요 감소 우려…목표가↓-미래에셋 [이데일리]
[이데일리 이광수 기자] 미래에셋대우는 하반기 입주 물량 감소로 가전 수요가 감소될 우려가 있다며 롯데하이마트(071840)의 목표가를 9만원에서 8만5000원으로 하향했다. 다만 성장성은 변함 없다는 분석에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김명주 미래에셋대우 연구원...[이데일리]
삼성물산, 오버행 이슈 해소..흔치 않은 매수기회-한투 [이데일리]
[이데일리 오희나 기자] 한국투자증권은 21일 삼성물산(028260)에 대해 오버행 이슈가 해소됐다면서 흔치 않은 매수기회가 될 것이라고 분석했다. 투자의견은 ‘매수', 목표주가는 18만4000원을 유지했다. 윤태호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삼성화재와 삼성전기가 보유하고...[이데일리]
국내 주식형펀드, 11거래일 연속 자금 순유출 [이데일리]
[이데일리 이광수 기자] 국내 주식형 펀드 자금이 11거래일 연속 순유출됐다. 21일 금융투자협회에 따르면 지난 19일 기준 국내 주식형펀드(상장지수펀드 제외)에서는 13억원이 순유출됐다. 343억원이 신규로 설정된 반면 356억원이 해지됐다. 해외 주식형펀드는 89억...[이데일리]
진에어, 3Q 영업이익 기대치 하회 전망… 목표가↓-미래 [이데일리]
[이데일리 박태진 기자] 미래에셋대우(006800)는 20일 진에어(272450)에 대해 국내선 및 국제선 공급 부진과 유류비 부담으로 인해 3분기 예상 실적이 시장 기대치를 하회할 것이라고 진단했다. 투자의견은 매수(Buy)를 유지하고 목표주가는 종전 3만2000...[이데일리]
코웨이, MBK 블록딜로 밸류 매력…저가매수 기회-신영 [이데일리]
[이데일리 이명철 기자] 신영증권은 20일 코웨이(021240)에 대해 사모펀드(PEF)인 MBK파트너스가 시간외 대량매매(블록딜) 방식으로 보유지분 5%를 매각했다며 과도한 주가 하락으로 밸류에이션 매력이 생겨 저가 매수 기회라고 진단했다. 투자의견은 매수, 목표...[이데일리]
국내 주식형펀드, 열흘째 자금 순유출 [이데일리]
[이데일리 이광수 기자] 국내 주식형 펀드 자금이 10거래일 연속 순유출됐다. 20일 금융투자협회에 따르면 지난 18일 기준 국내 주식형펀드(상장지수펀드 제외)에서는 113억원이 순유출됐다. 577억원이 신규로 설정된 반면 691억원이 해지됐다. 해외 주식형펀드는 33...[이데일리]
12345678910
러브라이프
씨네라이프
뷰티라이프
푸드라이프
여행라이프
컬처라이프
헬스라이프
 
본 서비스는 이타임즈에서 제공되는 것이며, 당사의 법적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