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지정하기
      
2018.11.14 (수)
 
  러브라이프  
  씨네라이프  
  뷰티라이프  
  푸드라이프  
  여행라이프  
  컬처라이프  
  헬스라이프  
핫이슈
종교  
 
원행 조계종 총무원장 "위중 시기, 막중 책임"···취임 법회 [뉴시스]
【서울=뉴시스】 김정환 기자 = "초심으로 돌아가겠다." 제36대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장 원행(75) 스님은 취임 일성으로 '초심'을 강조하면서 "지금 이 순간부터 승가는 승가답게, 불자는 불자답게, 사부대중 모두가 주어진 책임과 역할을 다하고, 함께 수시로 탁마...[뉴시스]
이재록 피해자 정보 유출한 법원 직원 "음해 의도 없었다" [뉴시스]
【서울=뉴시스】이혜원 기자 = 이재록(75) 만민중앙성결교회 목사 성폭력 사건 피해자 정보를 유출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법원 공무원이 "피해자들을 음해할 의도는 없었다"며 혐의를 부인했다. 8일 서울중앙지법 형사20단독 권희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법원 직원 ...[뉴시스]
이영훈 목사, 세계 종교지도자상···"한미동맹이 가장 중요" [뉴시스]
【서울=뉴시스】 김정환 기자 = 이영훈(64) 목사가 국제 종교 지도자로서 위상을 다졌다.여의도순복음교회는 이영훈 위임 목사가 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플러싱 대동연회장에서 열린 아시아계미국인연합회(AAC) 선정 '올해의 인물' 시상식에서 올해 처음 제정된 '세계...[뉴시스]
"양심적 병역 거부? 특정 종교의 병역 기피!"···한기총 [뉴시스]
【서울=뉴시스】 김정환 기자 = 1일 대법원이 종교적 신념에 따른 양심적 병역 거부가 정당하다고 판결한 것과 관련, 보수성향 개신교단 협의체인 한국기독교총연합회가 비판 행렬에 가세했다. 이 판결이 자칫 국내 종교 갈등과 보혁 갈등을 심화할 수 있다는 걱정이 커지고...[뉴시스]
라엘리안들, 오키나와 집결···"외계 창조자 만남 45주년" [뉴시스]
【서울=뉴시스】 김정환 기자 = 국제 라엘리안 무브먼트가 12월 12~15일 일본 오키나와에서 라엘리안 총회를 개최한다. 창시자이자 정신적 지도자인 '예언자 라엘'이 외계 창조자(ET)들과 처음 공식적으로 만난 지 45주년을 기념하는 자리다. 국제라엘리안...[뉴시스]
"여호와께 찬양 돌리자" 대 "병역 기피수단으로 악용될 것" [뉴시스]
【서울=뉴시스】 김정환 기자 = 1일 대법원은 종교적 신념에 따른 양심적 병역 거부가 정당하다고 판결했다. 종교계는 엇갈린 반응을 보이고 있다. 사실상 당사자인 여호와의증인 한국지부는 대법원 판결을 반겼다. "2018년 11월1일 목요일, 한국 대법원은 ...[뉴시스]
불복장작법, 무형문화재된다···보유단체는 대한불교 전통불복장 및 점안의식보존회 [뉴시스]
【서울=뉴시스】 이수지 기자 = 불상과 불화를 예배 대상으로 바꾸는 불교 의식이 국가 무형문화재가 된다. 문화재청이 불복장작법(佛腹藏作法)을 국가무형문화재 신규 종목으로 지정 예고했다. '불복장작법'은 탑 안에 사리를 봉안하듯 불상과 불화를 조성해서 모시기 ...[뉴시스]
경주 황오동 금귀걸이, 국가지정 '보물' 됐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이수지 기자 = 신라 금귀걸이, 조선 서책, 불교 조각상이 국가 지정 문화재가 됐다. 문화재청은 경주 황오동 금귀걸이(慶州 皇吾洞 金製耳飾)를 보물 제2001호, '이익태 지영록(李益泰 知瀛錄)'을 보물 제2002호, 이형상(1653∼1733)...[뉴시스]
가정연합 'UN 73, 은혜 안잊는 효정 한국'···경기·강원 열광 [뉴시스]
【가평=뉴시스】 김정환 기자 = "은혜와 희생을 잊지 않겠습니다."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이 28일 경기 가평 청심평화월드센터에서 '2018 신통일한국 희망전진대회'를 개최했다. 'UN 73, 은혜를 잊지않는 효정 대한민국'을 주제로 펼쳐진 대회는 국제연합(UN...[뉴시스]
천삼백살도 더 된 부처님, 더 오래오래 건강하셔야지요 [뉴시스]
【쓰촨/신화=뉴시스】 Pic in Pix 19일 중국 쓰촨성 러산에 있는 러산대불(樂山大佛) 점검 현장. 이달 8일부터 보존 강화를 위해 데이터 수집 중이다. 민장(岷江)강가 링윈(凌雲)산 서쪽 암벽을 통째로 잘라내 새긴 마애석불이다. 713년 창건된 링윈사의 본존미...[뉴시스]
12345678910
러브라이프
씨네라이프
뷰티라이프
푸드라이프
여행라이프
컬처라이프
헬스라이프
 
본 서비스는 이타임즈에서 제공되는 것이며, 당사의 법적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