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지정하기
      
2018.2.23 (금)
 
  러브라이프  
  씨네라이프  
  뷰티라이프  
  푸드라이프  
  여행라이프  
  컬처라이프  
  헬스라이프  
핫이슈
교육/육아  
 
스쿨존 어린이 교통사고 57% 오후 2시~6시 발생… 새학기 초교 주변 위해요인 특별점검·단속 [메트로신문]
새학기를 앞두고 초등학교 주변 교통안전과 유해환경 등 위해요인에 대한 특별 점검과 단속이 진행된다. 교육부는 23일부터 3월 30일까지 5주간 행정안전부, 여성가족부, 식품의약품안전처, 경찰청과 합동으로 전국 6000여개 초등학교 주변 안전점검과 단속을 진...[메트로신문]
초등 1·2학년 방과후 영어 금지 '찬성 51% VS 반대 43%' [이데일리]
[이데일리 김소연 기자] 초등학교 1~2학년 방과후 영어 수업 금지에 대한 찬성 의견이 반대 의견보다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22일 교육시민단체 사교육걱정없는세상(사걱세)이 여론조사기관 리얼미터에 의뢰해 초등 1~2학년 방과후 영어수업 금지를 놓고 설문조사를 진행한 ...[이데일리]
취학대상 아동 9명 소재 불명… 2명은 범죄혐의 부모와 잠적 파악 [메트로신문]
취학대상 아동 9명 소재 불명… 2명은 범죄혐의 부모와 잠적 파악올해 초등학교 취학 대상 어린이 48만여 명 중 9명의 소재가 파악되지 않아 교육당국과 경찰이 확인에 나섰다. 이 가운데 2명의 아동은 범죄협의를 받는 부모와 잠적 중인것으로 알려졌다. 21일 교...[메트로신문]
소재 불명 취학 대상 아동 9명 어디에… 2명은 범죄혐의 부모와 잠적 파악 [메트로신문]
올해 초등학교 취학 대상 어린이 48만여 명 중 9명의 소재가 파악되지 않아 교육당국과 경찰이 확인에 나섰다. 이 가운데 2명의 아동은 범죄협의를 받는 부모와 잠적 중인 것으로 알려져 경찰이 수사 중이다.21일 교육부와 경찰청에 따르면 각 시·도교육청별 실시된 예비소집...[메트로신문]
전국 초등학교 취학대상 아동 10명 소재 불명 [뉴시스]
교육부, 올 취학대상 아동 48만4224명 작년 소재불명 98명보다 10배↓…예년보다 신속 확인이 주효 경찰청 "다문화자녀 등 추정…부모와 함께 잠적 2명 수사중" 【서울=뉴시스】강세훈 기자 = 교육부는 올해 취학 대상 아동중 소재가 확인되지 않은 아동이 10...[뉴시스]
장원교육, 영유아·초등 도서 등 7만여점 기부 [메트로신문]
종합교육기업 장원교육이 최근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서울 사랑의 열매)에 2억2200만원 상당의 도서와 교구를 기부했다고 13일 밝혔다. 장원교육은 지난 2013년부터 매년 서울 사랑의 열매를 통해 자사 교육 콘텐츠를 기증해왔다. 이번에 전달한 도서와 교구...[메트로신문]
2022년까지 국공립유치원 학급수 2600개 늘린다…취원율 25→40% 확대 [뉴시스]
김상곤 부총리, 대전공립유치원서 학부모 간담회 올해 국·공립유치원 494개 학급 신증설 2019년부터 2022년까지 매년 500개 학급 이상 신설 【세종=뉴시스】백영미 기자 = 교육당국이 2022년까지 5년간 유치원 학급 2600개 이상을 신·증설해 현재 25...[뉴시스]
서울교육청, '행방불분명' 예비초등생 8명 경찰에 수사의뢰 [뉴시스]
예비소집 불참 1만2173명중 1만2165명은 소재 파악 "학대 정황 등 특이사항 없으나 부모와 연락 닿지 않아" 【세종=뉴시스】백영미 기자 = 교육당국이 초등학교 입학 예비소집에 불참한 서울지역 아동중 행방이 불분명한 8명에 대해 경찰수사를 의뢰했다. 서...[뉴시스]
동작구, 어린이축구교실 수강생 모집 [뉴시스]
【서울=뉴시스】박대로 기자 = 서울 동작구(구청장 이창우)는 어린이 체육활등 증진을 지원하기 위해 어린이 축구교실 참가자 25명을 모집한다고 2일 밝혔다. 12일부터 동작구에 거주하는 초등학교 1~3학년 재학생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모집인원 10%는 사회소외...[뉴시스]
내달 '초교 빈교실 어린이집 활용' 가이드라인 나온다 [뉴시스]
"객관적 현황조사 통해 학교시설 활용계획 수립할 것" 정부, 올해 상반기부터 입법 추진 방침 【서울=뉴시스】 강세훈 기자 = 정부가 초등학교 내 빈교실을 국·공립어린이집으로 활용하는 방안과 관련해 시설관리, 공간배치, 안전사고 책임 등을 규정한 가이드라인을 3월...[뉴시스]
12345678910
러브라이프
씨네라이프
뷰티라이프
푸드라이프
여행라이프
컬처라이프
헬스라이프
 
본 서비스는 이타임즈에서 제공되는 것이며, 당사의 법적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