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지정하기
      
2019.1.18 (금)
 
  최신뉴스  
  축구  
  야구  
  농구  
  골프  
  배구  
핫이슈
배구  
 
한국전력, OK저축은행 꺾고 6연패 탈출 [뉴시스]
【서울=뉴시스】류난영 기자 = 한국전력이 4라운드 마지막 경기에서 OK저축은행을 꺾고 6연패의 늪에서 탈출했다. 한국전력은 18일 수원실내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18~2019 V리그 남자부 4라운드 OK저축은행과의 경기에서 3-1(25-21 25-20 21...[뉴시스]
'아가메즈 33점' 우리카드, KB손해보험 꺾고 2연승 [뉴시스]
【서울=뉴시스】류난영 기자 = 프로배구 남자부 우리카드가 KB손해보험을 꺾고 2연승을 달렸다. 우리카드는 17일 서울장충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18~2019 V리그 남자부 4라운드 KB손해보험과의 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0(25-21 27-25 25-19...[뉴시스]
양효진, 팬들과 버스 타고 점심도 함께···올스타전 최다득표 [뉴시스]
【서울=뉴시스】 류난영 기자 = 현대건설 힐스테이트 배구단 양효진이 올스타전 팬 투표에서 2시즌 연속 최다 득표를 기록했다. 양효진은 팬 10명을 선정, 올스타전 티켓과 점심을 대접한다. 현대건설 힐스테이트 배구단은 구단 버스 탑승, 양효진 유니폼 선물 이벤트...[뉴시스]
V-리그 올스타전, 풍성한 이벤트로 축제 달군다 [뉴시스]
【서울=뉴시스】류난영 기자 = 도드람 2018∼2019 V-리그 올스타전이 '배구의 날'(VolleyBall Day)이라는 슬로건으로 오는 20일 대전 충무체육관에서 오후 2시부터 펼쳐진다. 올해는 특별히 2019 대전 방문의 해를 맞아 개최되는 행사로 다양한 구성...[뉴시스]
흥국생명, 인삼공사 꺾고 1위 탈환…GS칼텍스 진땀승 [뉴시스]
【서울=뉴시스】 문성대 기자 = 흥국생명이 KGC인삼공사를 완파하고 1위를 탈환했다. 흥국생명은 16일 대전충무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18~2019 V-리그' 여자부 인삼공사와의 경기에서 3-0(25-16 25-22 25-16)으로 승리했다. 삼각편...[뉴시스]
탁용원(아프로서비스그룹 홍보담당임원 겸 OK저축은행 프로배구단 단장)씨 장인상 [뉴시스]
【서울=뉴시스】 ▲이철만씨 별세, 이연성·이주영·이기영(영우디지탈 부장)씨 부친상, 정해봉(SK브로드밴드)·탁용원(아프로서비스그룹 홍보담당임원 겸 OK저축은행 프로배구단 단장)씨 장인상 = 16일, 일산병원 장례식장 5호실, 발인 18일 오전 9시. 031-900-0...[뉴시스]
'타이스 20점' 삼성화재, 한국전력 완파하고 4위 탈환 [뉴시스]
【서울=뉴시스】문성대 기자 = 삼성화재가 한국전력을 완파하고 하루 만에 4위로 올라섰다. 삼성화재는 15일 수원실내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18~2019 V-리그' 남자부 한국전력과의 경기에서 3-0(25-21 25-19 25-23)으로 승리했다. 시...[뉴시스]
OK저축은행, 대한항공 꺾고 4위 탈환…요스바니 트리플크라운 [뉴시스]
【서울=뉴시스】문성대 기자 = OK저축은행이 대한항공을 꺾고 4위로 올라섰다. OK저축은행은 14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18~2019 V-리그' 남자부 대한항공과의 경기에서 3-2(16-25 28-26 25-22 18-25 15-11)로 승리...[뉴시스]
현대캐피탈, KB손해보험 꺾고 5연승 질주…현대건설 3연승(종합) [뉴시스]
【서울=뉴시스】문성대 기자 = 현대캐피탈이 KB손해보험을 물리치고 5연승을 달렸다. 현대캐피탈은 13일 의정부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18~2019 V-리그' 남자부 KB손해보험과의 경기에서 3-1(27-25 25-23 33-31 25-23)로 승리했다. ...[뉴시스]
현대캐피탈, KB손해보험 꺾고 5연승 질주 [뉴시스]
【서울=뉴시스】문성대 기자 = 현대캐피탈이 KB손해보험을 물리치고 5연승을 달렸다. 현대캐피탈은 13일 의정부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18~2019 V-리그' 남자부 KB손해보험과의 경기에서 3-1(27-25 25-23 33-31 25-23)로 승리했다. ...[뉴시스]
12345678910
l l l
살맛나는 세상
많이본뉴스
분야별 주요뉴스  
   
 
본 서비스는 이타임즈에서 제공되는 것이며, 당사의 법적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