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지정하기
      
2018.9.22 (토)
 
  최신뉴스  
  축구  
  야구  
  농구  
  골프  
  배구  
핫이슈
농구  
 
프로농구 KT, 새 시즌 슬로건 '붐 업' [뉴시스]
【서울=뉴시스】 박지혁 기자 = 프로농구 부산 KT가 2018~2019시즌 슬로건인 '붐 업(BOOM UP)'과 새 유니폼을 21일 알렸다. '붐 업'은 신임 서동철 감독과 함께 팀 성적을 향상시키고, 연고지 농구 발전과 활성화에 기여하겠다는 구단의 의지를 중...[뉴시스]
女농구월드컵, '190㎝대 4명' 강호 프랑스와 22일 첫 경기 [뉴시스]
【서울=뉴시스】박지혁 기자 = 한국 여자농구가 2018 국제농구연맹(FIBA) 스페인 여자월드컵에서 8년 만에 세계 대회 8강을 노린다. 첫 상대는 유럽의 강호 프랑스다. 이문규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22일(한국시간) 스페인 테네리페에서 프랑스를 상대로 대회 ...[뉴시스]
SK 최준용, 오른 발가락 골절로 수술…최소 4개월 결장 예상 [뉴시스]
【서울=뉴시스】김희준 기자 = 서울 SK의 포워드 최준용(24)이 수술대에 오른다. SK는 최준용이 오른 발가락이 골절되는 부상을 당해 수술을 받았다고 20일 밝혔다. 지난 17일 열린 시리아와의 2019 국제농구연맹(FIBA) 월드컵 지역예선을 마치고 ...[뉴시스]
프로농구 챔피언 SK, 아시아챔피언스컵 출전 [뉴시스]
【서울=뉴시스】 박지혁 기자 = 프로농구 디펜딩챔피언 서울 SK가 27일부터 다음달 2일까지 태국 방콕에서 열리는 2018 국제농구연맹(FIBA) 아시아 챔피언스컵에 참가한다. FIBA 아시아가 주최하는 이번 대회에는 SK를 비롯해 랴오닝 플라잉(중국), 알바...[뉴시스]
오리온 외국인선수 키 측정 통과, 196.6 & 181.3㎝ [뉴시스]
【서울=뉴시스】 박지혁 기자 = 프로농구 고양 오리온의 외국인 선수들이 신장 측정을 모두 통과했다. 오리온의 새 외국인선수 대릴 먼로와 자쿠아 루이스는 18일 서울 논현동 KBL센터에서 키를 잰 결과 각각 196.6㎝, 181.3㎝로 나와 기준을 통과했다. ...[뉴시스]
김상식 대행, 급한 불 껐더니 짬짜미 후임 감독 내정설 [뉴시스]
【고양=뉴시스】박지혁 기자 = 특혜 선발 논란과 감독 사퇴 등으로 어수선했던 한국 남자농구가 일단 급한 불을 껐다. 소방수 김상식(50) 감독대행의 운명은 어떻게 될까. 김 감독대행이 이끄는 한국은 17일 경기도 고양체육관에서 열린 시리아와의 2019 국제농구...[뉴시스]
주장 박찬희 "한국 농구, 퇴보했을 수도" [뉴시스]
【고양=뉴시스】박지혁 기자 = 주장 박찬희(전자랜드)가 대한민국농구협회의 행정에 아쉬움을 표했다. 김상식 감독대행이 이끄는 한국은 17일 경기도 고양체육관에서 벌어진 시리아와의 2019 국제농구연맹(FIBA) 월드컵 아시아-오세아니아 지역 E조 2차 예선 두 ...[뉴시스]
김상식 감독대행 "협회로부터 통보받은 거 없다" [뉴시스]
【고양=뉴시스】박지혁 기자 = 한국 남자농구가 김상식 감독대행 체제에서 2연승을 거두며 분위기 반전에 성공했다. 김상식 감독대행이 이끄는 한국은 17일 경기도 고양체육관에서 벌어진 시리아와의 2019 국제농구연맹(FIBA) 월드컵 아시아-오세아니아 지역 E조 ...[뉴시스]
'라틀리프 41점' 男농구, 김상식 대행체제 월드컵 예선 2연승 [뉴시스]
【고양=뉴시스】박지혁 기자 = 한국 남자농구가 김상식 감독대행 체제에서 2연승을 거두며 분위기 반전에 성공했다. 김상식 감독대행이 이끄는 한국은 17일 경기도 고양체육관에서 벌어진 시리아와의 2019 국제농구연맹(FIBA) 월드컵 아시아-오세아니아 지역 E조 ...[뉴시스]
프로농구 현대모비스, 2018~2019 홈경기 시즌티켓 팝니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박지혁 기자 = 프로농구 울산 현대모비스가 19일 오전 10시부터 2018~2019시즌 울산 홈경기 시즌티켓 신규 구매 대상자를 모집한다. 시즌티켓은 울산 지역 학생들에게 무료 개방하는 스쿨데이(11월16일)를 제외한 홈 26경기를 대상으로 2...[뉴시스]
12345678910
l l l
살맛나는 세상
많이본뉴스
분야별 주요뉴스  
   
 
본 서비스는 이타임즈에서 제공되는 것이며, 당사의 법적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