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지정하기
      
2019.3.21 (목)
 
  최신뉴스  
  축구  
  야구  
  농구  
  골프  
  배구  
핫이슈
농구  
 
라건아 "MVP, 두세번 더 받고싶다"···벌써 3차례 수상 [뉴시스]
【서울=뉴시스】 김동현 기자 = 통산 세 번째 외국인선수 MVP가 된 라건아(현대모비스)가 기쁨을 만끽했다. 라건아는 20일 삼성동 그랜드인터컨티넨탈파르나스 서울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18~2019 SKT 5GX 프로농구 시상식에서 총 109표 가운데 92표...[뉴시스]
유재학 "최고의 생일선물"···통산 다섯번째 감독상 [뉴시스]
【서울=뉴시스】 김동현 기자 = 56번째 생일을 맞은 유재학 현대모비스 감독이 감독상이라는 선물을 받았다. "최고의 생일선물"이라며 웃었다. 유 감독은 20일 삼성동 그랜드인터컨티넨탈파르나스 서울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18~2019 SKT 5GX 프로농구 시...[뉴시스]
이정현 "2년 전 착각, 나를 성장시켰다"···국내선수 MVP [뉴시스]
【서울=뉴시스】 김동현 기자 = 난생처음 국내선수 MVP를 수상한 이정현이 '2년 전의 착각' 덕분에 "더 좋은 농구선수가 됐다"고 말했다. 이정현은 20일 삼성동 그랜드인터컨티넨탈파르나스 서울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18~2019 SKT 5GX 프로농구 시상...[뉴시스]
KCC 이정현, 생애 첫 MVP…최고 외국인선수는 라건아 [뉴시스]
【서울=뉴시스】김동현 기자 = 2018~2019 프로농구 정규리그 최우수선수(MVP)의 영광은 이정현(KCC)에게 돌아갔다. 외국인선수 MVP는 라건아(현대모비스)가 차지했다. 이정현은 20일 삼성동 그랜드인터컨티넨탈파르나스 서울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18~...[뉴시스]
'12 코리아 3X3 학생농구리그' 4월6일 팡파르 [뉴시스]
【서울=뉴시스】 김동현 기자 = 한국3대3농구연맹이 고교생 농구 리그를 주관한다. 케이블 채널 딜라이브(DLIVE)와 아프리카TV가 공동 주최하고 한국3대3농구연맹이 주관하는 '12 코리아 3X3 학생농구리그'가 4월부터 2개월간 진행된다. 딜라이브 시청...[뉴시스]
정규리그 5·6위 오리온·KT '언더독 반란, 기대하시라' [뉴시스]
【고양=뉴시스】박지혁 기자 = 2018~2019 프로농구 정규리그가 막을 내리면서 6강 플레이오프 대진이 모두 정해졌다. 19일 전국 5개 구장에서 동시에 정규리그 최종전이 열렸다. 앞서 정규리그 1위 울산 현대모비스, 2위 인천 전자랜드, 3위 창원 L...[뉴시스]
김한별 "우리는 잃을 게 없다…국민은행 노란색 유니폼은 신경 안 써" [뉴시스]
【아산=뉴시스】김동현 기자 = "우리는 잃을 게 없습니다. 노란색 유니폼은 신경 쓰지 않고 푸른색 유니폼만 볼 겁니다." 여자프로농구 용인 삼성생명의 챔피언결정전 진출을 견인한 김한별이 승리를 향한 의지를 보였다. 삼성생명은 18일 아산이순신체육관에서 열린 ...[뉴시스]
연세대, 고려대 제압···대학농구리그 개막전 [뉴시스]
【서울=뉴시스】 김희준 기자 = 연세대가 2019 한국대학스포츠협의회(KUSF) 대학농구 U-리그 개막전에서 라이벌 고려대를 꺾었다. 연세대는 18일 연세대 신촌캠퍼스 체육관에서 열린 2019 KUSF 대학농구 U-리그 개막전에서 고려대를 90-82로 꺾었다....[뉴시스]
KCC 4위·오리온 5위·KT 6위…정규리그 끝 [뉴시스]
【서울 고양=뉴시스】박지혁 기자 = 길고 길었던 2018~2019시즌 프로농구 중위권 경쟁의 승자는 전주 KCC였다. 최종전에서 승리하며 4위로 마쳤다. 고양 오리온이 5위, 부산 KT가 6위다. KCC는 19일 인천삼산월드체육관에서 벌어진 2018~20...[뉴시스]
'김한별 더블더블' 삼성생명, 2년 만에 챔피언결정전 진출 [뉴시스]
【아산=뉴시스】김동현 기자 = 여자프로농구 용인 삼성생명이 디펜딩 챔피언 아산 우리은행을 꺾고 2년 만에 챔피언결정전에 진출했다. 삼성생명은 18일 아산이순신체육관에서 열린 2018~2019 우리은행 여자프로농구 플레이오프(3전2선승제) 3차전에서 우리은행을 ...[뉴시스]
12345678910
l l l
살맛나는 세상
많이본뉴스
분야별 주요뉴스  
   
 
본 서비스는 이타임즈에서 제공되는 것이며, 당사의 법적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