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지정하기
      
2017.3.30 (목)
 
  최신뉴스  
  축구  
  야구  
  농구  
  골프  
  배구  
핫이슈
코리안리거  
 
황재균, 시범경기 4G 연속 안타…첫 볼넷도 [이데일리]
[이데일리 스타in 조희찬 기자] 황재균(30·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이 2017 메이저리그 시범경기에서 첫 볼넷을 포함해 4경기 연속 안타를 때려냈다.황재균은 29일(한국시간) 애리조나주 메사 슬로언파크에서 열린 시카고 컵스전에서 대타로 나와 2타수 1안타 1볼넷을...[이데일리]
오승환, 5일 만에 나와 2이닝 2K 무실점 [이데일리]
[이데일리 스타in 조희찬 기자] ‘끝판왕' 오승환(35·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5일 만에 등판한 경기에서 완벽한 투구 내용을 보여줬다.오승환은 29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포트 세인트 루시의 퍼스트 데이터 필드에서 열린 2017 메이저리그 시범경기 뉴욕 메...[이데일리]
박병호, 템파베이전서 시범경기 5호 홈런 [이데일리]
[이데일리 스타in 조희찬 기자] 박병호(31·미네소타 트윈스)가 시범경기 5호 홈런을 터뜨리며 빅리그 재입성 가능성을 한층 더 높였다.박병호는 29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센추리 스포츠 콤플렉스에서 열린 2017 메이저리그 시범경기 템파베이 레이스전에서...[이데일리]
오승환, USA투데이 선정 구원투수 랭킹 5위 [뉴시스]
【서울=뉴시스】김희준 기자 =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마무리 투수를 꿰찬 오승환(35·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USA 투데이가 선정한 구원투수 랭킹 5위에 올랐다. 미국 일간지 'USA 투데이'는 28일(한국시간) 판타지 게임 코너에서 포지션별 선수 랭킹을 발표...[뉴시스]
류현진, 다저스 선발 로테이션 합류 사실상 확정 [이데일리]
[이데일리 스타in 조희찬 기자] 데이브 로버츠 LA 다저스 감독이 구상한 2017시즌 선발 투수 로테이션에 류현진(30)이 한 자리를 꿰찬 것으로 보인다.다저스를 담당 취재하고 있는 미국 현지 기자들은 28일(한국시간) 다저스와 시카고 화이트삭스의 시범경기 후 진...[이데일리]
박병호, 3G 연속 안타…빅리그 재입성 확정적 [이데일리]
[이데일리 스타in 조희찬 기자] 박병호(31·미네소타 트윈스)가 연일 방망이에 불을 뿜고 있다. 미국 언론은 박병호의 빅리그 로스터 재진입을 확정적으로 보고 있다.박병호는 28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브레이든턴의 르콤 파크에서 열린 2017 메이저리그 시범경...[이데일리]
'투런포 쾅' 황재균, 5호포 포함 4타점 맹타…타율 0.349 [뉴시스]
【서울=뉴시스】오종택 기자 = 황재균(30·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이 시범경기 5호 홈런과 4타점을 올리는 맹타를 휘두르며 빅리그 진입을 향한 힘찬 발걸음을 이었다. 황재균은 28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스캇데일 스타디움에서 열린 신시내티 레즈와 시범경기에...[뉴시스]
'대수비 출전' 황재균, 2루타 작렬…2경기 연속 안타 [뉴시스]
【서울=뉴시스】김희준 기자 = 빅리그 진입 기대를 높이고 있는 황재균(30·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이 또다시 맹활약을 선보였다. 황재균은 27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글렌데일 캐멀백 랜치에서 열린 시카고 화이트삭스와의 2017 메이저리그(MLB) 시범경기에...[뉴시스]
박병호, 3타수 1안타…추신수는 안타 대신 멀티출루 [뉴시스]
【서울=뉴시스】오종택 기자 = 메이저리그 개막전 로스터 재진입을 노리는 박병호(31·미네소타 트윈스)가 리그 최고 왼손 투수를 상대로 안타를 추가했다. 좀처럼 타격감을 찾지 못하고 있는 추신수(35·텍사스 레인저스)는 안타 없이 두 차례 출루에만 성공했다. ...[뉴시스]
황재균, 멀티플레이어 변신 완료…빅리그 희망 보인다 [이데일리]
[이데일리 스타in 이석무 기자] 돈 대신 꿈을 선택한 황재균(30·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이 빅리그 대신 마이너리그에서 멀티 플레이어로 새출발할 전망이다.샌프란시스코 지역지 ‘더 머큐리 뉴스'는 “샌프란시스코 구단은 황재균이 기량을 더 갈고 닦을 수 있도록 트리플 ...[이데일리]
12345678910
l l l
살맛나는 세상
많이본뉴스
분야별 주요뉴스  
   
 
본 서비스는 이타임즈에서 제공되는 것이며, 당사의 법적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