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지정하기
      
2019.1.18 (금)
 
  최신뉴스  
  사건/사고  
  복지/환경  
  교육  
  건강/의학  
  노동  
핫이슈
 
살맛나는 세상  
 
역경극복 서울소방관, 초5학년 도덕교과서 실려 [뉴시스]
【서울=뉴시스】박대로 기자 = 어려운 여건 속에서 어린 시절 '소방관이 되겠다'는 꿈을 이룬 한 소방공무원의 이야기가 2019학년도 초등학교 5학년 도덕교과서에 실려 화제다. 18일 서울시에 따르면 주인공은 서울시 소방재난본부(중랑소방서)에서 일하는 이성식(4...[뉴시스]
성남산업진흥원, 지역기업 나눔사랑 실천 [이데일리]
[성남=이데일리 김아라 기자] 성남산업진흥원은 17일 지역 의료기기 기업이 2000만원 상당 적외선조사기 10대를 기증했다고 밝혔다.이날 신인환 태림메디칼 대표이사와 장병화 성남산업진흥원 원장, 명진숙 YWCA은학의집 관장 등 10곳 성남시 사회복지시설, 경로당 관...[이데일리]
쓰러져있던 주민 구한 양평우체국 정원호 집배원 화제 [이데일리]
[이데일리 이재운 기자] 우체국 집배원이 외진 곳에 쓰러져있던 지역 주민을 구해준 미담이 화제다.17일 우정사업본부 경인지방우정청에 따르면 경기도 양평군 지평면에서 26년째 우편물을 배달해 온 정원호 집배원(사진·49·양평우체국)은 지난 14일 위급한 상황을 목격했...[이데일리]
동작구 사랑의 저금통 모으기 [뉴시스]
【서울=뉴시스】김선웅 기자 = 이창우(오른쪽) 동작구청장과 동작구 홍보대사인 배우 이시언이 17일 서울 동작구청에서 열린 나눔실천 함께해요 이웃돕기 행사에서 사랑의 저금통을 기부하고 있다. 2019.01.17. (사진=동작구 제공) ...[뉴시스]
'젊은날 59박60일의 전국일주 무전여행' 출간…전·현직 3명 교장 [뉴시스]
【진주=뉴시스】정경규 기자 = "지금으로부터 44년전 대학 1학년 때 2개월간 전국을 무전여행 한 경험은 실제 세상을 살아가는데 큰 경험이 되었고 젊은이들에게 기회가 된다면 꼭 무전여행을 권하고 싶습니다." 전·현직 교장 3명이 1974년 12월20일부터 2개월간...[뉴시스]
바이낸스, 블록체인 활용한 이재민구호 기부 진행 [이데일리]
[이데일리 이재운 기자] 글로벌 암호화폐 거래소 바이낸스는 산하 비영리 자선재단 BCF(Binance Charity Foundation)를 통해 우간다 산사태 난민 돕기에 나선다고 15일 밝혔다.바이낸스는 이를 위해 5만4000달러(약 6050만원) 규모의 자사 암...[이데일리]
송파구 봉사단 '다함께 찬찬찬', 반찬 만들어 배달 [뉴시스]
【서울=뉴시스】배민욱 기자 = 서울 송파구(구청장 박성수)는 마천1동 나눔이웃 봉사단 '다함께 찬찬찬'이 저소득 가구를 대상으로 직접 반찬을 만들어 배달한다고 15일 밝혔다. '다함께 찬찬찬'은 새마을부녀회와 주민들로 구성됐다. 구가 주도하는 나눔이웃 사업으로...[뉴시스]
NC 박석민, 이승엽야구장학재단에 5천만원 기부 [이데일리]
[이데일리 스타in 이석무 기자] NC 다이노스 박석민이 이승엽야구장학재단에 유소년 야구발전기금과 불우환아 수술비 지원을 위한 기부금 5000만원을 전달했다.2016년 NC와 자유계약선수(FA) 계약을 맺은 박석민은 “매년 2억원씩 4년간 총 8억원을 기부하겠다”고...[이데일리]
대한항공 사내 봉사단, 인천 소재 요양원서 봉사활동 [이데일리]
[이데일리 임현영 기자] 대한항공(003490)은 사내 봉사단체인 하늘사랑회가 지난 11일 인천 중구에 위치한 구립해송노인요양원에서 봉사활동을 실시했다고 14일 밝혔다. 구립해송노인요양원은 장기요양 등급 판정을 받은 60여 명의 어르신들이 거주하는 시설이다. 대한항...[이데일리]
LG유플러스 임직원, 작년 1만5121시간 봉사..전년 대비 172% 증가 [이데일리]
[이데일리 김현아 기자] LG유플러스(부회장 하현회)의 임직원들은 작년 한 해 얼마나 봉사했을까. 전년 대비 172% 증가한 1만5121시간, 연간 누적 3881명이 참여했다. 2018년부터 조직문화 핵심활동에 ‘이웃에게 사랑을 전하는 나눔문화'를 포함한 덕분이다....[이데일리]
12345678910
추천뉴스
앗! 이런뉴스
많이본뉴스
분야별 주요뉴스  
   
 
본 서비스는 이타임즈에서 제공되는 것이며, 당사의 법적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