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지정하기
      
2017.11.21 (화)
 
  최신뉴스  
  사건/사고  
  복지/환경  
  교육  
  건강/의학  
  노동  
핫이슈
 
교육  
 
국민대 소프트웨어융합대학 학생들, 클라우드 프로그래밍 월드컵서 1위 [메트로신문]
6개국 27개 팀 대학생들이 자웅을 겨룬 클라우드 프로그래밍 월드컵에서 국민대 소프트웨어융합대학 학생들이 주축이 된 한국팀이 1위를 차지했다. 국민대학교(총장 유병진)는 소프트웨어융합대학 학생들로 구성된 베지스(VAEGIS)팀이 지난 16일 일본 도쿄에서 ...[메트로신문]
韓 중·고생 '협력적 문제해결력' 세계 4위 [뉴시스]
OECD, PISA2015 협력적 문제해결력 첫 평가 싱가포르·일본·홍콩 이어 4위 올라 참여국 모두 여학생이 남학생보다 우월 【세종=뉴시스】백영미 기자 = 우리나라 중고교생의 협력적 문제해결력이 최상위권인 것으로 나타났다. 협력적 문제해결력이란 컴퓨터 ...[뉴시스]
"한국 학생 '협력적 문제해결력' 최상위 수준" [메트로신문]
-OECD 참여국 중 2~5위, 전체 51개국 중 3~7위 랭크암기식, 주입식 교육에 따라 한국 학생들의 창의력과 문제해결력이 부족하다는 일부 주장을 반박하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한국 학생들이 타인과 협력해 문제를 해결하는 능력에서 최상위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기 ...[메트로신문]
명지대학교, 현대종합금속과 산학협력 협약 체결 [메트로신문]
명지대학교(총장 유병진)와 현대종합금속 주식회사가 산학협력을 통해 용접기사업 분야 기술 인력과 정보 교류, 시설 공동 활용 등 협력에 나선다. 양 기관은 지난 20일 오전 명지대학교 자연캠퍼스 창조예술관에서 산학협력 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메트로신문]
수원지검, 소년범 맞춤형 선도 프로그램 '징검다리 교실' 도입 [뉴시스]
【수원=뉴시스】김도란 기자 = 수원지검(검사장 한찬식)은 소년범의 재범과 비행을 막기 위해 맞춤형 교육프로그램인 '징검다리 교실'을 도입한다고 21일 밝혔다. 징검다리 교실은 비교적 경미한 범죄를 저지른 소년범에 한해 교육과정을 이수하면 기소유예 처분을 하는 선도...[뉴시스]
삼성전자, 광주·전남 청소년 대상 장학금 6200만원 전달 [뉴시스]
【광주=뉴시스】이창우 기자 = ◇삼성전자, 광주·전남 청소년 62명에 장학금 6200만원 전달 삼성전자 광주사회공헌센터는 21일 광주·전남지역 청소년 62명에게 '삼성 희망 드림' 장학금 6200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장학금 지원대상은 광주사회공헌센터가 ...[뉴시스]
한신대 학내분규 종식…총장·학생회 '학교 정상화 협약' [뉴시스]
【오산=뉴시스】김기원 기자 = 한신대학교 총장 선출을 둘러싸고 2년간 계속된 학내분규가 종식됐다. 21일 한신대 등에 따르면 한신대의 분규는 지난 2015년 12월 채수일 전 총장이 임기를 채우지 못하고 사임하면서 시작됐다. 당시 총학생회와 교수들은 다음해 3월...[뉴시스]
연세대 교수팀, '초수화 광물' 최초 발견 [뉴시스]
【서울=뉴시스】 유자비 기자 = 연세대학교는 지구시스템과학과 이용재 교수가 이끄는 국제공동연구팀이 초수화 점토광물이 땅 속 깊은 환경에서 만들어질 수 있다는 것을 세계 최초로 보고했다고 21일 밝혔다. 연구팀은 카올리나이트(고령토)라는 점토광물을 땅속 75㎞ ...[뉴시스]
한·일 교육장관, 매년 유학생 각각 200명씩 뽑아 파견키로 [메트로신문]
한국과 일본 양국이 지난 1999년 이후 18년간 양국 우호와 첨단 과학기술 인재양성을 위해 추진 중인 '한일 공동 이공계 학부 유학생 사업'을 10년 연장하고 사업 규모를 키워 추진하기로 합의했다. 교육부와 일본 문부과학성은 22일 서울 신라호텔에서 열린...[메트로신문]
박춘란 차관, 포항지역 시험장 안전·준비상황 점검 [뉴시스]
"수능 차질없는 시행에 최선 다해달라" 【세종=뉴시스】백영미 기자 = 박춘란 교육부 차관이 21일 포항지역 기존 시험장(유성여고)과 대체시험장(포항 이동중), 예비시험장을 차례로 방문하고 안전 여부와 시험 준비상황 등을 점검했다. 앞서 교육부는 20일 포항지...[뉴시스]
12345678910
추천뉴스
앗! 이런뉴스
많이본뉴스
분야별 주요뉴스  
   
 
본 서비스는 이타임즈에서 제공되는 것이며, 당사의 법적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