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지정하기
      
2019.2.22 (금)
 
  최신뉴스  
  청와대  
  국회/정당  
  지방자치  
  행정/외교  
  통일/국방  
핫이슈
 
국민은 바란다  
 
文대통령 국정지지율 45%…20대는 10%p '급락' [뉴시스]
【서울=뉴시스】이재우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이 45%를 기록했다. 부정 평가는 45%로, 긍·부정률이 비슷한 상태가 석 달째 지속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최근 성인사이트 차단 논란과 여가부의 일명 '아이돌 외모 지침' 여파로 20대에서는 ...[뉴시스]
한국당 대표 선호도 吳 37% 전체 1위…지지층은 黃 52% [뉴시스]
【서울=뉴시스】박준호 기자 = 자유한국당 차기 당권에 도전한 후보들 가운데 오세훈 후보의 일반 국민 호감도가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한국당 지지층 사이에서는 황교안 후보가 과반을 넘어 압도적으로 높은 지지를 받았다. 한국갤럽은 지난 19~21일 전국...[뉴시스]
버려진 공간, 주민 플랫폼으로…173.4억 투입 [뉴시스]
【세종=뉴시스】변해정 기자 = 지방자치단체 소유의 버려진 공간을 주민이 직접 원하는 플랫폼으로 바꾼다. 행정안전부는 올해 173억4000만원을 들여 '지역사회 활성화 기반조성 사업'을 추진한다고 19일 밝혔다. 이 사업은 옛 주민센터나 폐교 등 공공의 유...[뉴시스]
방산업체 수출 '기술료' 부담, 절반 수준으로 낮아진다 [뉴시스]
【서울=뉴시스】김성진 기자 = 정부가 무기를 수출할 때 방위산업체에 징수하는 국방과학 기술료를 절반 수준으로 낮추기로 했다. 방사청은 19일 "방산물자를 수출하는 경우 발생하는 기술료 인하 등을 주요 개정 내용으로 하는 '국방과학 기술료 산정·징수방법 및 징수...[뉴시스]
"성폭력가해자, 허락없이 합의위해 피해자 만날 수 없어" [이데일리]
[이데일리 이승현 기자] 김병관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성폭력범죄 피의자가 합의를 위해 피해자 측과의 대면을 원하는 경우 피해자가 승낙한 때에 한해 검사 또는 사법경찰관이 동석한 상태에서 직접 대면할 수 있도록 하는 ‘성폭력범지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이하 성폭력처...[이데일리]
한국당 지지도 20% 중반 하락, 與 40% 회복…'5·18 망언' 여파 [뉴시스]
【서울=뉴시스】이재우 기자 = 이른바 '5·18 망언'에 이어 '꼼수 징계' 논란이 이어지면서 지난 4주 동안 지속됐던 한국당 지지도 상승세가 꺾이며 30%선에 근접했던 지지율이 20%대 중반으로 하락했다. 반면 민주당은 2주 연속 오름세를 보이며 40%선을 회복...[뉴시스]
文 지지율, 소폭 하락 49.8%…PK는 되려 4.3%p나 상승, 왜? [뉴시스]
【서울=뉴시스】김태규 기자 = 11주만에 50%대를 회복했던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지지도가 소폭 하락했다. 전주 대비 0.6%p 내린 49.8%를 보이며 50%대 부근에서 약보합세를 보였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가 YTN 의뢰로 지난 11~15일 닷새 간 ...[뉴시스]
文대통령 지지율 50%대 회복…"경제·평화 투트랙 효과" [이데일리]
[이데일리 원다연 기자]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지지도가 지난 11월 이후 처음으로 50%대를 넘어섰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11일 나왔다. 여론조사기관 리얼미터가 YTN 의뢰로 지난 7~8일 양일간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1507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표본오차 95...[이데일리]
병사 일과 후 휴대폰 사용…'3만원 무제한 요금제' 사실상 확정 [이데일리]
[이데일리 김관용 기자] 올해 4월부터 군에 복무하는 모든 병사들이 일과 이후 개인 휴대전화를 사용할 수 있게 된 가운데, 통신업체들이 병사 전용 요금제를 만들기로 했다. 군 장병들이 일정 시간대만 휴대전화를 사용하는 만큼, 3만원대에 음성과 데이터를 무제한 이용할...[이데일리]
설 연휴 맞아 경주 관광 활기…20만명 다녀가 [이데일리]
[이데일리 이윤정 기자] 설 연휴를 맞아 모처럼 관광지 경주가 활기를 띠었다.6일 경북문화관광공사에 따르면 지난 2일부터 5일까지 이어진 설 연휴에 경주 보문관광단지에 있는 호텔, 콘도 등 숙박업소 4천여 객실이 모두 찼다. 설 연휴에 경주 보문관광단지를 찾은 관광...[이데일리]
12345678910
추천뉴스
많이본뉴스
분야별 주요뉴스  
   
 
본 서비스는 이타임즈에서 제공되는 것이며, 당사의 법적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