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지정하기
      
2017.7.26 (수)
 
  최신뉴스  
  청와대  
  국회/정당  
  지방자치  
  행정/외교  
  통일/국방  
핫이슈
 
언제됩니까?  
 
혁신위 임명식서 '매국노' 고성…洪 "종종 있을 것, 괘념 말라" [뉴시스]
【서울=뉴시스】이현주 이근홍 기자 = 24일 자유한국당 당사에서 열린 혁신위원회 임명식에서 '일베', '뉴라이트', '매국노' 등의 항의성 고성이 터져 나왔다. 이와 관련 홍준표 대표는 "앞으로 저런 일이 종종 있을테니 괘념 말라"며 혁신위를 격려했다. 한국당...[뉴시스]
추경 표결 불참 민주당 의원 "미숙한 판단, 진심으로 사과" 한 목소리 [뉴시스]
【서울=뉴시스】홍지은 기자 = 의결정족수 부족으로 지난 22일 추가경정예산안(추경) 표결이 지연된 데 대해 불참한 더불어민주당 의원 26명에게 비판이 쏟아졌다. 이에 해당 의원들은 소명과 사과의 글을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게시했다. 김영호 의원은 ...[뉴시스]
軍 "22사단 일병 자살관련 회의, 내용 왜곡 돼"···반발 [뉴시스]
【서울=뉴시스】정윤아 기자 = 육군은 24일 22사단 일병 사망사건 관련 회의에서 언론보도 관리와 유가족 통제에만 집중했다는 주장과 관련 "육군이 사건에 대한 반성과 엄정수사 등에 대해 아무것도 논의하지 않았다는 내용은 사실과 다르며, 회의 시 지시내용도 왜곡 해석...[뉴시스]
'불량품' 수리온?...해병대 상륙기동헬기 등 연계 사업도 빨간불 [이데일리]
[이데일리 김관용 기자] 국산 기동헬기 수리온에 대한 결함 논란으로 우리 군의 헬기 전력화 사업에 차질이 불가피해졌다. 현재 육군 기동헬기 뿐만 아니라 의무후송 전용 헬기와 해병대 상륙기동헬기가 수리온 기반으로 개발되고 있다. 이를 합하면 총 도입 대수는 240여대...[이데일리]
文대통령 국정지지도 74%··· 최근 6주 간 최저치 [뉴시스]
전주 대비 6%p 하락해 80%선 무너져 【서울=뉴시스】장서우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직무 수행을 잘 하고 있다는 평가가 74%로 전주 대비 6%p 하락했다. 문 대통령에 대한 국정수행 지지도는 줄곧 80% 대를 유지하며 높은 수치를 기록해왔지만 이례적으로 큰 ...[뉴시스]
참여연대 "秋, 법인·소득세 강화 언급 `환영`..증세 논의 본격화 기대" [이데일리]
[이데일리 김재은 기자] 참여연대는 21일 “대기업에 대한 법인세와 고소득층에 대한 소득세 강화가 필요하다는 추미애 대표와 김부겸 장관의 발언을 환영한다”며 “본격적인 증세 논의가 시작되길 바란다”고 밝혔다.참여연대는 “19일 있었던 문재인 정부의 국정운영 5개년 계획...[이데일리]
홍준표 장화 구설수..그의 페북엔 "삽질하고 왔다" [이데일리]
[이데일리 e뉴스 박지혜 기자] “홍준표 장화, 예뻐서 실검 1위인 줄 알았다”‘홍준표 장화'가 20일 여러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 순위 상위권에 올라왔다.발단은 ‘홍준표 장화 신는 법'.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는 전날 여야 대표 청와대 오찬 회동에 불참을 선언하고...[이데일리]
"강냉이 뽑히고 싶냐?" 선임 폭언·폭행에 육군 일병 자살 [뉴시스]
앞니 빠진 일병에게 "강냉이 하나 더 뽑히고 싶냐" 지속적 폭언 유서에 "엄마 미안해. 매순간 모든 게 끝나길 바랄 뿐. 쉬고 싶어" 군인권센터 "병영부조리 기본 대응인 피해자-가해자 분리도 없어" 【서울=뉴시스】채윤태 기자 = 선임병들에게 폭언 및 폭행을 당...[뉴시스]
청년 열명 중 셋은 '백수'… 첫 취업까지 11.6개월 [뉴시스]
청년 10명중 3명 미취업자···62만명 '백수 생활' 2년 넘어 첫 직장 임금 100만원 미만 17%···男, 여성보다 임금 높아 【서울=뉴시스】변해정 기자 = 청년층(15~29세) 10명 중 3명이 미취업자였다. 또 학교 졸업후 1년 가까이 백수로 지내며 힘...[뉴시스]
최악 물난리에 '배짱' 유럽行 충북도의원들 징계 착수 [뉴시스]
【청주=뉴시스】이병찬 기자 = 최악의 물난리 상황에도 유럽 국외 연수를 강행한 충북도의회 일부 의원들에 대한 징계가 불가피할 전망이다. 19일 도의회에 따르면 행정문화위원회 소속 의원 4명과 도청 관광과 공무원 1명, 도의회 사무처 직원 3명 등 9명은 전날 ...[뉴시스]
12345678910
추천뉴스
많이본뉴스
분야별 주요뉴스  
   
 
본 서비스는 이타임즈에서 제공되는 것이며, 당사의 법적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