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지정하기
      
2017.3.30 (목)
 
  최신뉴스  
  청와대  
  국회/정당  
  지방자치  
  행정/외교  
  통일/국방  
핫이슈
 
통일/국방  
 
중 국방부 "사드 반대, 절대 말로만 그치지 않을 것" [뉴시스]
【서울=뉴시스】문예성 기자 = 중국 국방부는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주한미군 배치에 대한 중국의 반대가 "절대 말로 그치지 않을 것"이라면서 강력 경고했다. 30일 중국 국방부에 따르면 우첸(吳謙)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관련 질문에 "중국...[뉴시스]
北, 여자축구팀 '신변안전보장' 확답…축협, 방북 신청 [뉴시스]
【서울=뉴시스】김지훈 기자 = 북한이 한국 여자축구대표팀의 신변안전보장을 약속함에 따라 다음달 3일부터 평양에서 열리는 AFC 아시안컵 최종예선에서 남북 대결이 성사될 전망이다. 통일부 당국자는 30일 기자들과 만나 "29일 오후 11시께 북한축구협회 명의의 신변...[뉴시스]
"김정남 시신 재반출…오늘 암살용의자들과 북한으로 갈 듯" 현지매체 [뉴시스]
현광성 등 북한 용의자들, 오늘 말레이시아 떠날 듯 【서울=뉴시스】문예성 기자 =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중앙병원에 안치돼있던 김정남 시신이 영안실에서 다시 반출된 것으로 전해졌다. 30일 말레이시아 현지 언론 중궈바오(中國報)는 현지시간으로 이날 오후 1시 4...[뉴시스]
통일硏 "北, 마약제조범 '사형'…2013년 형법 개정" [뉴시스]
【서울=뉴시스】김지훈 기자 = 북한이 김정은 체제 이후 마약을 제조할 경우 최대 사형에 처하도록 형법을 개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통일연구원은 다음달 '북한인권백서 2017' 발간을 앞두고 30일 서울 플라자 호텔에서 기자간담회를 열어 이같이 밝혔다. 연구원은...[뉴시스]
해군, 팔각모 논란 확산에 고심…도입 철회 방안도 검토 [뉴시스]
일체감 위해 도입 추진…해병대 예비역 '착용 반대' 강력 반발 해군, 반대 의견 많으면 중단…도입 취지 설명 방식 아쉬움 지적 【서울=뉴시스】김태규 기자 = 해군이 입법 예고를 통해 추진 중인 팔각모 도입을 둘러싼 논란이 거세게 일자 주춤하는 모양새다. 해병대 ...[뉴시스]
국회, 中 사드보복 중단 촉구 결의안 채택 [뉴시스]
【서울=뉴시스】홍세희 기자 = 국회가 30일 중국의 사드 보복 중단을 촉구하는 내용의 결의안을 채택했다. 국회는 이날 오후 본회의를 열고 '사드배치에 대한 중국의 보복행위 중단 촉구 결의안'을 재석의원 189명 중 찬성 188명, 기권 1명으로 의결했다. ...[뉴시스]
외교부 "北 6차 핵실험 감행시 '원유공급' 중단 검토" [뉴시스]
【서울=뉴시스】김지훈 기자 = 외교부는 북한이 핵실험이나 대륙간 탄도미사일(ICBM) 발사 등 고강도 전략 도발을 감행할 경우 고강도 제재의 하나로 원유 공급 중단을 추진하는 방안도 검토할 전망이다. 조준혁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북한이 국제사회...[뉴시스]
"北, 불법 마약제조범에 사형…생명권 침해 심각" [이데일리]
[이데일리 장영은 기자] 북한이 ‘김정은 체제' 하에서 사형 가능 죄목을 늘리고 고위급 인사에 대한 처벌을 지속하는 등 주민들의 생명권에 심각한 위협을 가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통일연구원은 30일 ‘북한인권백서 2017' 발간을 앞두고 기자 간담회를 열고 “세계인권...[이데일리]
정부, 로이스 美하원 외교위원장에 서훈 수여 결정 [뉴시스]
【서울=뉴시스】김지훈 기자 = 정부가 미국 하원 에드 로이스 외교위원장에게 서훈을 수여하기로 결정하고, 일정이 확정되는 대로 훈장을 전달할 예정이라고 외교부가 30일 밝혔다. 조준혁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에드 로이스 위원장은 한미동맹, 북한관계, ...[뉴시스]
해군 도입 추진 팔각모, 해병대 '카피' 비판에 주춤 [뉴시스]
일체감 위해 도입 추진…반대의견 많으면 중단 【서울=뉴시스】김태규 기자 = 해군이 입법 예고를 통해 추진 중인 팔각모 도입이 무분별한 해병대 따라하기 아니냐는 비판에 부딪히자 주춤하는 모양새다. 반대의견이 많을 경우 도입을 중단키로 했다. 해군은 30일 전투...[뉴시스]
12345678910
추천뉴스
많이본뉴스
분야별 주요뉴스  
   
 
본 서비스는 이타임즈에서 제공되는 것이며, 당사의 법적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