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지정하기
      
2017.9.20 (수)
 
  최신뉴스  
  청와대  
  국회/정당  
  지방자치  
  행정/외교  
  통일/국방  
핫이슈
 
청와대  
 
국민의당 "靑수석들, 文대통령 해외가자 국방부장관 모독" [뉴시스]
"국방부장관 권위 박탈한 심각한 일탈" 【서울=뉴시스】김난영 기자 = 국민의당은 20일 청와대의 송영무 국방부장관에 대한 주의 조치에 대해 "대통령께서 해외로 떠난 청와대의 수석들이 국방부장관을 모독하는 일이 벌어졌다"고 강력 비난했다.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뉴시스]
文대통령, 세계시민상 수상 "촛불시민, 노벨평화상 자격 충분해" [뉴시스]
文대통령 "촛불 들었던 국민들께 상 바치고 싶다" 【뉴욕(미국)·서울=뉴시스】김태규 장윤희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9일(현지시간) 세계시민상(Global Citizen Awards) 수상 소감으로 "나는 평화의 힘을 전 세계에 보여주고, 세계적인 민주주의의 위...[뉴시스]
文대통령 애틀랜틱 카운슬 세계시민상 수상 소감 [뉴시스]
【뉴욕=뉴시스】정리/김태규 기자 = 존경하는 켐프 회장님, 트뤼도 총리님, 케이타 대통령님, 카보레 대통령님, 라니아 왕비님, 그리고 행사를 준비하느라 애쓰신 애틀랜틱 카운슬 관계자들과 자리에 빛내주고 계신 귀빈 여러분, 반갑습니다. 뜻깊은 상을 수상하며 ...[뉴시스]
靑 '한·미, 한국 핵추진 잠수함 보유 합의 보도' 부인 [뉴시스]
"美 내부에서도 입장 정리 안 끝나" "최선의 방어수단임에는 이견 없어" 【뉴욕(미국)·서울=뉴시스】 김태규 장윤희 기자 = 청와대는 20일 한국과 미국이 우리나라의 핵추진 잠수함 보유에 원칙적으로 합의했다는 한 언론 보도는 사실이 아니라고 공식 부인했다. ...[뉴시스]
文 대통령, 한반도 문제 해법·동계올림픽 홍보등 '바쁘다 바빠' [메트로신문]
유엔총회 참석차 미국 뉴욕을 방문하고 있는 문재인 대통령이 한반도 문제 해법 찾기, 평창동계올림픽 홍보, 우리 정부의 친환경 에너지 정책 알리기 등으로 분주한 일정을 보내고 있다. 문 대통령은 19일(현지시간) 안토니우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 주최로 유엔본...[메트로신문]
靑 '한·미, 한국 핵추진 잠수함 보유 합의 보도' 부인 [뉴시스]
【뉴욕(미국)·서울=뉴시스】 김태규 장윤희 기자 = 청와대는 20일 한국과 미국이 우리나라의 핵추진 잠수함 보유에 원칙적으로 합의했다는 한 언론 보도는 사실이 아니라고 부인했다. 청와대 고위 관계자는 이날 청와대 출입기자들에게 입장 메시지를 보내며 "한미 핵추...[뉴시스]
청와대, 韓 핵추진 잠수함 보유 한·미 합의 '사실 무근' [메트로신문]
청와대는 19일(미국 동부시간) '한·미가 한국의 핵추진 잠수함 보유에 합의했다' 일부 언론의 보도는 사실 무근이라고 밝혔다.청와대 고위관계자는 이날 청와대 출입기자들에게 보낸 메시지를 통해 "지금까지 양국 간에 어떤 형태의 합의도 이뤄진 바 없다"면서 이같이 밝혔다....[메트로신문]
文대통령 "2030년까지 신재생에너지 발전량 20%까지 높이겠다" [뉴시스]
"발전 단가보다 지속가능 환경 우선" "온실가스 감축목표 차질없이 이행" 【뉴욕=뉴시스】김태규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9일(현지시각) "석탄 화력과 원자력발전에 대한 의존을 점차적으로 줄여 2030년까지 신재생에너지 발전량을 20%까지 높이겠다"고 밝혔다. ...[뉴시스]
文대통령, 유엔 총장 주재 오찬 참석···북핵 공조·평화올림픽 강조 [뉴시스]
【뉴욕=뉴시스】김태규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9일(현지시각) 미국 뉴욕 유엔본부에서 개최된 안토니우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 주재 각국 수석대표 공식 오찬에서 북핵 문제 공조와 평창동계올림픽의 평화적 개최를 강조했다. 유엔 사무총장은 매년 유엔 총회 일반토의...[뉴시스]
文대통령, 한·세네갈 정상회담···북핵 긴밀 공조 논의 [뉴시스]
【뉴욕=뉴시스】김태규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9일(현지시각) 마키 살(Macky Sall) 세네갈 대통령과의 정상회담에서 북핵 문제 대응에 적극 협력의 뜻을 이끌어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미국 뉴욕의 유엔 회의장 내 마련된 양자회담장에서 열린 한·세네...[뉴시스]
12345678910
추천뉴스
많이본뉴스
분야별 주요뉴스  
   
 
본 서비스는 이타임즈에서 제공되는 것이며, 당사의 법적 책임은 없습니다.